”16년 지기 친구에게 5천만 원을 빌려줬는데 친구가 극단적 선택을 하여 세상을 떠났습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