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눈이 작아서 고민이에요” 쌍커플 수술 고민 중이라는 ‘류준열 닮은 꼴’ 대학생

“눈이 작아서 고민이에요” 쌍커플 수술 고민 중이라는 ‘류준열 닮은 꼴’ 대학생

6i24lif54d7752uv955n
059934u1900q897hctbe
nzrec019bq078a1gl329
20190313211836-ygnfqevo
cq66xl07091r1dtxnf7x
h8eco107v802wq6ccq8u
UY

KBS Joy ‘무엇이든 물어보살’에서는 쌍꺼풀 수술을 진심으로 고민하는 두 명의 남자 의뢰인이 출연했다. 그중 한은상 씨는 “작은 눈이 고민”이라며 이수근과 서장훈에게 조언을 구했다. 한은상 씨는 시력이 좋지 않지만 안경은 불편해서 쓰지 않고, 렌즈는 눈이 작아 못 낀다며 쌍꺼풀 수술까지 고민하고 있다고 밝혔다.서장훈은 “해”라고 명쾌한 답을 내리면서 “쌍꺼풀이 있는 게 눈이 더 시원해 보일 거 같다”고 조언하였다. 그러자 이수근은 “배우 류준열 닮았다는 이야길 많이 듣지 않냐”고 물었다.

이에 고민남은 쑥스러운 듯 웃으며 “그런 이야길 많이 들었다”고 고백해 웃음을 자아내었다.하지만 서장훈은 “너는 눈이 많이 작다. 그리고 쌍꺼풀이 있는 게 전체적으로도 보기 좋을 것 같다”며 쌍꺼풀 수술을 권유하였다. 서장훈은 “쌍꺼풀 수술을 했다가 류준열 모습이 없어지면 어떡하냐”고 되묻는 이수근의 말에도 “됐고, 넌 쌍꺼풀 수술해야겠다”고 단호한 모습을 보여 웃음을 주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