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XID 솔지, 씨제스엔터 새 둥지…김준수·김재중과 한솥밥

MBC제공

(서울=연합뉴스) 오보람 기자 = 지난달 바나나컬쳐엔터테인먼트를 떠난 걸그룹 이엑스아이디(EXID) 멤버 솔지(본명 허솔지)가 새 소속사에서 둥지를 틀었다.

씨제스엔터테인먼트는 솔지와 최근 전속계약을 했다며 음악 외에도 여러 방면에서 활동을 이어가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23일 밝혔다.

씨제스에는 가수 김재중, 김준수, 노을, 거미와 배우 최민식, 설경구, 김명민, 문소리, 류준열, 라미란, 송일국 등이 소속됐다.

솔지는 2006년 여성 리듬앤드블루스(R&B) 듀오 투엔비(2NB)로 데뷔했고, 2012년 걸그룹 이엑스아이디 새 멤버로 들어갔다.

솔지가 리더이자 메인보컬로 활동한 이엑스아이디는 ‘위아래’, ‘아예'(Ah Yeah), ‘덜덜덜’, ‘알러뷰’ 등을 히트시켰고 일본에서 정규앨범을 내며 인기를 높였다.

지난해 5월 발매한 미니앨범 ‘위'(WE)를 끝으로 하니, 정화가 소속사와 전속계약을 종료했고 올해 초 혜린과 솔지마저 소속사를 떠났다.

(저작권자ⓒ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제공 : 연합뉴스. 해당글은 제휴매체의 기사입니다.)

-->